Hi.

Welcome to my blog. I document my adventures in travel, style, and food. Hope you have a nice stay!

Last Call for Summer // 마지막으로 여름을 보내며

Last Call for Summer // 마지막으로 여름을 보내며

Summer is practically long gone now, but this look has a very summer vibe to it, no?

여름이 거의 다 갔는데 이 룩은 여름의 느낌이 좀 있죠?

To be honest, this top is worn backwards. It is supposed to be a keyhole closure, but the neckline was a bit too suffocating, in terms of look and comfortability. Plus, a more open neckline and the billowy sleeves creates a lax look, despite its formal vibe.

사실은 저는 이 탑이 거꾸로 입고 있어요. 이 탑의 키홀 글로셔는 뒤에 있는데 앞의 네크 라인이 너무 답답해 보이고 불편해서 거꾸로 입었어요. 그리고, 정장한 분의기에도, 조금 열린 네크 라인과 놀지 소매는 더 느슨한 모습이 있어요. 

Similarly, this skirt has a traditional, formal silhouette, being a pencil skirt with a back slit. But the floral pattern is simply gorgeous, and the color is a beautiful mix between coral and pink. This skirt definitely plays up the work attire, while keeping it professional. 

유사하게, 이 치마는 다시 분할과 펜슬 스커트라서 전토한 정장 스타일이에요. 하지만, 이 꽃 패턴은 매우 화려하고, 그 색상은 아름다운 코랄과 분홍색에 홍합이에요. 이 치마는 평범한 정장 스타일보다 스타일을 돋보이면서 프로페셔널해보여요.

The Look
Top : Mango
Skirt : Ann Taylor
Bracelet : Miansai
Watch: Daniel Wellington
Shoes: Nine West

Mauve Taupe for Autumn // 가을의 주자 갈색

Mauve Taupe for Autumn // 가을의 주자 갈색

The Work Tote // 매일 쓰는 토트 백

The Work Tote // 매일 쓰는 토트 백